삼일제약 임직원들,필리핀 소외 지역 찾아 따뜻한 봉사 활동
삼일제약 임직원들,필리핀 소외 지역 찾아 따뜻한 봉사 활동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1.27 21:0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오픈핸즈와 함께 칼라위스마을 방문해 식수활동 등 봉사… "현지 아이들에게 잊지못한 추억"
필리핀 오지마을에서 봉사활등을 펼친 현삼일제약 임직원들이 현지인들과 함께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삼일제약]

'360º Human Care'를 슬로건으로 내건 삼일제약 (대표 허승범)이 활발한 해외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에는 22~26일까지 사단법인 오픈핸즈와 함께 임직원 14명이 필리핀 봉사활동을 벌였다.

이 회사는 2016년부터 해외봉사활동을 벌이고 있으며,이번이 네 번째다.

삼일제약 임직원들은 필리핀 마닐라 동북부 안티폴로(Antipolo) 지역의 칼라위스마을을 방문해 봉사활동을 벌였다.칼라위스 마을은 필리핀 토착 원시 부족 중 하나인 두마갓(Dumagat) 부족이 살고 있는 오지 마을로,자립기반시설이 취약한 소외지역이다.

첫째날에는 주요 생산 시설인 망고나무 농장을 방문해 제초작업 및 망고묘목 식수활동을 벌였고, 마을 주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제빵 프로그램도 진행해 현지 주민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둘째날에는 우천 시 사고가 잦은 마을 내 비포장도로에 콘크리트 포장작업을 진행해 마을 주민들의 안전한 보행로를 마련해줬다. 이어 인근 학교를 방문해 교실마다 설치된 워터키트를 점검 하는 등 식수개선을 도왔다.

또한, 현지 아이들과 함께 따뜻한 마음의 정을 나누는 여가 시간도 가졌다. 제기차기, 풍선기둥 만들기, 계주 등 미니운동회를 개최해 현지인들과 교감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마지막 날에는 마을아이들을 대상으로 토요 학교를 열어 미술 및 공작 활동을 했고, 가로등이 없는 현지 특성상 아이들의 안전 보행을 위해 자가발전 손전등을 함께 만드는 시간도 가졌다.

이어 마을 쓰레기 줍기 등을 함께 했고 망고나무 실습농장을 방문해 잡초제거 및 희망 메시지 망고봉투 제작 활동을 끝으로 3일간의 봉사일정을 마무리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칼라위스 마을 관계자는 삼일제약과 사단법인 오픈핸즈 참석자들에게 “마을사람들, 특히 아이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이 되었다”면서 감사의 뜻을 전했다.

참석자들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해맑게 웃는 아이들의 얼굴을 보며 봉사하러 온 내가 되려 위로를 받았고,삶에 대해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다” “짧은 시간이나마 봉사를 하며 행복감을 느꼈으며 함께 한 동료들의 정성 어린 마음이 현지 아이들이 꿈을 가지고 살아 갈 수 있게 도움이 되었기를 희망한다” “이번 봉사 활동은 본인의 인생에 있어 어떠한 것과도 바꿀 수 없는 경험이며 축복이었다”는 등의 소회를 털어놓으며 행사를 마련한 회사 측에 거듭 감사함을 전했다.

삼일제약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고자 부루펜사랑봉사회,사회복지단체 의약품 기부 등을 통해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으며,내년에도 해외 봉사활동에 나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글로벌 오지의 소외계층을 찾아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좋네요 2018-11-29 11:07:26
좋은일 하는 기업 너무 좋습니다~!

최고 2018-11-29 11:06:47
최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