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임직원들,훈훈한 김장나눔 봉사활동 2년째
유한양행 임직원들,훈훈한 김장나눔 봉사활동 2년째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2.03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사 연구소 공장 임직원들, 1500포기 담가 복지기관 등 350곳에 전달
유한양행 중앙연구소 직원들이 1일 용인수지노인복지관에서 김장 나눔 봉사활동을 벌인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유한양행]

유한양행(사장 이정희) 임직원과 가족들은 1일 서울 본사를 비롯해 용인, 오창 공장 등지에서 김장나눔 봉사를 벌였다.

본사는 동작종합사회복지관에서 어려운 독거어르신 가정을 위한 김장을 준비했다.

중앙연구소는 용인수지노인복지관과 함께 용인시의 독거 어르신과 경로당 및 복지시설을 위한 김장을, 오창공장에선 노조와 함께 목령종합사회복지관과 오창 지역 어려운 이웃을 위한 김장을 담갔다.

유한양행은 작년에 이은 이번 김장 봉사활동에서 1500포기 김장을 담가 어려운 이웃과 복지기관 총 350곳에 전달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최순규 연구소장은 “올해로 2년째 참여하는 김장봉사는 연말 이웃을 돌아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됐다”며 “휴일과 추위를 잊어가며 임직원들이 정성으로 담근 김치가 겨울을 맞이한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