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KPGA와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기부금 1500만원 전달
휴온스,KPGA와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기부금 1500만원 전달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8.12.03 2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위스타트’ 통해 소외 계층 지원 … "앞으로 개최될 3번의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에서도 나눔은 지속될 것"
사단법인 위스타트 신동재 사무총장, KPGA 코리안투어 김형태 프로,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왼쪽부터)이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기부금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휴온스글로벌]
사단법인 위스타트 신동재 사무총장, KPGA 코리안투어 김형태 프로,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왼쪽부터)이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기부금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휴온스글로벌]

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휴온스가 3일 서울 중구 서소문로 사단법인 위스타트(회장 송필호)에서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과 KPGA 코리안투어 선수회 대표 김형태 프로가 참석한 가운데, 소외 계층을 위한 기부금 1500만원을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은 지난 9월에 열린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대회 출전 선수들의 상금 3%를 모아 조성된 것으로, 기부금 전액은 사단법인 위스타트를 통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사용될 예정이다.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은 국내 최초의 프로암 정규 대회로, 박찬호ㆍ이승엽 ㆍ우지원 등 스포츠 스타들을 비롯해 이정진ㆍ김성수ㆍ오지호 등 유명 연예인들과 프로 골프 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휴온스와 한국프로골프협회(KPGA)는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 대회를 국내 골프 산업의 발전 및 나눔의 가치를 실현하는 축제의 장으로 만들고자 함께 뜻을 모았으며, 대회의 성공적인 운영에 이어 이번 기부금 전달로 결실을 맺었다.

윤성태 부회장은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과 함께 경쟁이 전부가 아닌, 골프의 진정한 스포츠 정신을 되새기고, 나눔을 실천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개최될 3번의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에서도 나눔은 지속될 것이며, 우리 휴온스도 글로벌 토털 헬스케어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을 대표해 기금 전달식에 참석한 김형태 프로는 “선수들의 따뜻한 마음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되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 이 같은 소중한 기회를 만들어준 휴온스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은 골프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위스타트는 국내 저소득층 어린이들이 미래의 희망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아동의 건강, 교육, 복지를 위해 맞춤형 지원활동을 펼치는 비영리단체로,지난 2004년 중앙일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어린이 재단을 비롯해 약 50개 민간 단체가 뜻을 모아 출범했다.

위스타트 신동재 사무총장은 “기부에 뜻을 모아준 휴온스와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 기부금으로 어린이들이 활짝 웃을 수 있는 세상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휴온스는 골프 산업의 발전을 도모하고 사회공헌을 실천하고자, 지난 2007년부터 실력있는 KLPGA 여성 프로 골프 선수를 발굴해 후원 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정슬기, 최민경, 류현지 등 유망 선수 6명과 후원 계약을 체결해 ‘휴온스 골프단’을 운영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