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목암타운에 400평짜리 체육문화센터 문 열어
GC녹십자,목암타운에 400평짜리 체육문화센터 문 열어
  • 이경숙 기자
  • 승인 2019.01.10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 52시간 시행과 함께 여유시간에 임직원들 건강관리"… 헬스 요가, VR 등 다양한 시설에 500명 임직원들 등록

GC녹십자는 경기도 용인시 목암타운(GC녹십자 계열 및 목암연구소가 위치한 캠퍼스)에 사내 체육문화센터 ‘GYM’을 신설했다고 10일 밝혔다.

주 52시간 시행으로 업무 후 남는 시간에 임직원들이 건강관리를 할 수 있도록 회사가 대규모 여가시설을 마련한 것이다.

‘GYM’은 총 1400㎡에 지상 2층, 지하 1층인 독채 건물로, 평일 오전 6시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주말은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운영되며 임직원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이 센터의 1층은 GX Zone & Multi Zone, 2층에 Fitness Zone<사진>이 있으며 지하 1층은 락커룸과 샤워실로 구성돼 있다.

GX Zone에서는 임직원들을 상대로 요가 및 필라테스, 크로스핏 강의가 진행되며, Multi Zone에는 VR, 전자다트, 농구 게임 및 플레이스테이션 등이 마련됐다.

또한, Fitness Zone에는 전문 트레이너가 상주해 임직원들에게 체계적으로 운동 스케줄 관리해준다.

아울러 지하 1층 남녀 락커룸과 샤워실에는 몸과 마음의 휴식을 풀 수 있는 건식 사우나 시설도 마련됐다.

이현철 GC 과장은 “주 52시간 시행과 함께 건강관리에 관심이 있는 임직원들이 늘어나면서 500여명 이상의 임직원이 센터 이용 신청을 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운동 프로그램을 추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