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소아암 환자위해 ‘사랑의 헌혈’ 행사 개최
GC녹십자,소아암 환자위해 ‘사랑의 헌혈’ 행사 개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3.14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50여명 동참… "누적 참여자 1만5천여명, 8천매 넘는 헌혈증 기증"
GC녹십자 직원이 소아암 환자를 위한 ‘사랑의 헌혈’ 행사를 통해 채혈하고 있다. [사진=GC녹십자]
GC녹십자 직원이 소아암 환자를 위한 ‘사랑의 헌혈’ 행사를 통해 채혈하고 있다. [사진=GC녹십자]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최근 경기 용인 본사에서 임직원 50여명이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임직원들에게 기증받은 헌혈증은 소아암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앞서 이 회사는 지난 연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2000매를 전달했으며, 지금까지 8000매가 넘는 헌혈증을 병원 및 소아암 환자 지원단체에 기부, 생명나눔 활동에 동참하고 있다.

이 행사는 지난 1992년 정기화된 이후 현재까지 임직원 1만5000여명이 참여했고, 전국 사업장에서 연간 12번 실시되고 있다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배미라 GC녹십자 과장은 “헌혈은 건강한 성인으로서 가장 쉽게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이라 생각한다”며 “이런 작은 나눔이 모여 어려움을 겪는 환자와 가정에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