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웅 고대안암병원 교수, 대한골절학회 35대 회장 취임
박종웅 고대안암병원 교수, 대한골절학회 35대 회장 취임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5.09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종웅(사진) 고대안암병원 정형외과 교수가 최근 대한골절학회 35대 회장에 취임했다.

박 교수는 수부 및 미세재건외과, 수부 및 상지외상, 말초신경질환 등을 전문 진료를 맡으며 현재 고려대 의무기획처장도 담당하고 있다.

박 교수는 "역사와 전통의 대한골절학회 회장이라는 역할을 맡아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며 "학회 발전과 회원들 화합을 통해 골절 및 외상환자의 치료에 공헌하고자 하는 학회의 시대적 사명을 완수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985년 골절연구회로 출발해 올해 34주년을 맞이한 대한골절학회는 정형외과 관련 학회 중 가장 많은 1520여명의 전문의 정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