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호ㆍ안영근 교수 美 심혈관중재술 학회 참석
정명호ㆍ안영근 교수 美 심혈관중재술 학회 참석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5.16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22일 라스베가스서 연구결과 발표

전남대학교병원 순환기내과 정명호ㆍ안영근 교수가 미국 심혈관중재술학회(SCAI)에 한국대표로 참석한다.

정 교수는 현재 대한심혈관중재학회장을 맡고 있고 안 교수는 대한심혈관중재학회 학술이사다.

두 교수는 미국 심혈관중재술학회의 초청으로 19일~22일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SCAI에 참석한다. 

이번 학회에서 정명호 교수는 한미공동심포지엄의 좌장을 맡아 진행한다. ‘급성심근경색증 환자의 중재술 후 1년 이내 혹은 1년 이상 두 가지 항혈소판제 사용 임상 효과’에 대한 연제도 발표할 계획이다. 또 안영근 교수는 전남대병원에서 경험했던 어려운 심혈관중재술 증례를 소개할 예정이다.

미국 심혈관중재술학회는 1976년 창립된 오랜 역사와 함께 심혈관중재술 전문의 4000명을 회원으로 둔 대규모 학회다.

한편 정명호 교수는 1999년 국내 최초로 미국 심혈관중재학회 지도전문의(FSCAI) 자격을 취득했고 안영근 교수도 2005년 FSCAI 자격을 획득했다.

정명호 교수ㆍ안영근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