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경북지점, 3.1운동 100주년 맞아 신암선열공원서 봉사
유한양행 경북지점, 3.1운동 100주년 맞아 신암선열공원서 봉사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6.05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양행 경북지점은 지역독립운동가를 기리기 위해 대구 국립신암선열공원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사진=유한양행]

유한양행(사장 이정희) 경북지점은 6월 1일 호국보훈의 달과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잊혀져 가는 지역 독립운동가들을 기리기 위해 대구시 소재 국립신암선열공원에서 환경미화 활동과 해피홈BOX 제작ㆍ기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직원과 가족 70명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신명을 바치신 52분의 애국선열들에게 참배 시간을 가진 후 공원 내 배수로와 산책로를 정비하고 묘지 잡초제거, 비석 닦기 등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이와 함께 자사 모기ㆍ해충약 브랜드인 해피홈 등 생활용품 8종을 담은 선물BOX와 감사 편지를 독립운동가 가족에게 전달했다.

자녀와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한 경북지점 이동희 부장은 “아이들이 나라사랑과 올바른 역사관을 체험할 수 있는 뜻 깊은 봉사활동이었다”고 소감을 전하며 “조국을 위해 헌신하신 독립운동가들을 위한 활동을 정기적으로 아이들과 참여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유한양행은 창업자인 독립운동가 유일한 박사의 애국애족정신을 계승하여 독립운동가 후손 지원사업 등 호국 선열들을 기리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