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혈증 환자용 '폴리믹신B 고정화 섬유 혈액관류요법' 선별급여
패혈증 환자용 '폴리믹신B 고정화 섬유 혈액관류요법' 선별급여
  • 오지혜 기자
  • 승인 2019.06.1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부터 카테터 삽입 관련 항목 신설… 본인부담률 90% 적용

패혈증 환자용 '폴리믹신B 고정화 섬유를 이용한 혈액관류요법'과 관련해 선별급여된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이 요법(처치 및 수술료)에 대한 카테터 삽입 당일(카테터 삽입료 포함)과 관련해 항목이 신설된다.

선별급여에 따라 내달 1일부터 90%의 본인부담률이 적용된다.

이를 위해 복지부는 최근 '선별급여 지정 및 실시 등에 관한 기준'을 일부 개정했다.

폴리믹신 B 고정화 섬유를 이용한 혈액관류요법은 그람음성균에 따른 패혈증 또는 패혈증쇼크 환자를 대상으로 그람-음성균 패혈증 쇼크를 일으키는 주요한 생물학적 물질 중의 하나인 혈중 내 독소를 혈액에서 제거하기 위한 치료법으로 신의료기술로 지정된 바 있다.

자료 : 보건복지부
                                                    자료 : 보건복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