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진 분당서울대병원 교수,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이혜진 분당서울대병원 교수,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9.10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이혜진 교수가 지난 5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보건복지부 주관의 지역사회 통합돌봄 노인선도사업 워크샵에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집중형 건강관리, 지방자치단체 지원 등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정책 수립에 기여한 공로다.

이 교수는 보건의료 뿐만 아니라 공단의 빅데이터를 이용해 건강관리가 필요한 대상자를 찾아내고, 적절한 서비스를 지방자치단체가 제공하는 집중형 건강관리 모형 실증사업의 대상자를 수립하고 서비스 모델을 개발하는 등 정책수립에 도움을 준 것으로 평가받았다.

이 교수는 “정책 대상자 중심의 보건의료와 사회복지 서비스 통합이 중요성이 크기 때문에 이에 기여할 수 있는 커뮤니티케어 정책의 수립에 참여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과분한 상이지만 이번 기회를 통해 더 열심히 노력해달라는 의미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커뮤니티케어의 완성까지 오랜 기간이 걸리겠지만, 고령화 사회에 꼭 필요한 정책으로 생각하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혜진(오른쪽) 교수가 지역사회 통합돌봄 노인선도사업 워크샵에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하고 있다.[사진=분당서울대병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