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인호 전남대병원 연구교수, 한국혈전지혈학회 '우수 포스터상'
배인호 전남대병원 연구교수, 한국혈전지혈학회 '우수 포스터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9.10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인호(사진) 전남대병원 심혈관계융합연구센터 연구교수가 지난 6~7일 광주에서 열린 '36차 한국혈전지혈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우수 포스터상을 수상했다.

배 연구교수는 '전남대병원이 개발한 심장혈관 금속스텐트에 항산화 물질을 코팅해 염증 및 혈전을 억제시킬 수 있다'를 주제로 한 연구를 통해 수입 스텐트의 문제점을 면역억제제인 '마이코페놀산(Mycophenolic Acid)'을 활용해 해결할 수 있다는 사실을 세계 최초로 밝혀낸 점이 높이 인정받았다.

현재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심장혈관 스텐트는 좁아진 관상동맥의 혈관을 확장시켜 혈액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는 의료기기로 알려졌다.

배 연구교수는 지난 10여년간 관상동맥용 스텐트에 대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