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阿 말라리아 관리 파트너 회의 참석… "피라맥스 공급 확대"
신풍제약, 阿 말라리아 관리 파트너 회의 참석… "피라맥스 공급 확대"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09.18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남부 아프리카 국가 말라리아 'RBM' 행사서 WHO 및 22개국 보건부 관계자와 논의
2019 동남부 아프리카 국가 말라리아관리 프로그램 매니저 및 파트너 회의 모습. [사진=신풍제약]
2019 동남부 아프리카 국가 말라리아관리 프로그램 매니저 및 파트너 회의 모습. [사진=신풍제약]

신풍제약(유제만 대표)은 16~19일까지 아프리카 잠비아 루사카 타즈파모지호텔에서 열리는 동남부 아프리카 국가 말라리아 관리 프로그램 매니저 및 파트너십 회의에 참석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해마다 동남부와 서부ㆍ중부권에서 나눠 개최되고 있는 이번 동남부 권역 회의에선 국가 말라리아 통제 프로그램 코디네이터팀과 국가, 지역 및 세계 수준의 말라리아 분야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NMCP(National Malaria Control Program)'들과 파트너들을 위한 말라리아 국가별 프로그램 현황, 당면 과제, 말라리아 박멸 과정, 모범 사례 등 최신 정보들이 논의됐다.

이번 회의엔 CRSPC(CountryㆍRegional Support Partner Committee : 국가ㆍ지역 지원 파트너 위원회) 공동의장, RBM(Roll Back Malaria) 사무국의 정책고문, RBM 파트너십 CEO, 보건부 소속의 국가 말라리아통제 프로그램(National Malaria Control Program : NMCP)의 11명의 관리자 및 9명의 매니저, ARMPC(Advocacy & Resource Mobilisation Partner Committee) 매니저 등 세계 말라리아 전문가, 세계보건기구(WHO) 주요 인사 및 아프리카 보건부 소속의 말라리아 질병관리 프로그램장들과 22개국 보건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신풍제약은 RBM 파트너십 주요 참석자들과 미팅을 통해 최신 말라리아 국가별 정책을 직접 듣고 참석자들에게서 글로벌 신약으로 유일한 차세대 말라리아치료제 피라맥스정ㆍ과립의 국가 지정 필수의약품 등재 및 공공조달시장의 공급 확대에 역점을 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