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홍 일산병원 교수, '치매 극복의 날' 복지부장관 표창
이준홍 일산병원 교수, '치매 극복의 날' 복지부장관 표창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9.20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홍(사진) 건강보험 일산병원 신경과 교수(치매예방센터장)가 20일 세종대 광개토관에서 열린 ‘12회 치매 극복의 날’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일산병원 치매예방센터에서 국내 최초로 치매라는 단일 질병에 대해 신경과, 정신건강의학과, 재활의학과의 체계적인 협진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치매 치료 발전을 위한 심포지엄 개최, 치매 사업을 위한 각종 연구 및 논문 발표 등 업적을 인정받았다.

또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구축에 참여해 저소득층 치매독거노인 방문진료, 일반인 대상 치매예방교실 강의 등 치매 치료뿐 아니라 정보 전달과 인식 개선을 위해 지역사회 치매관리사업에 공헌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 교수는 지난 7월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초대 이사장으로 선출된 바 있다.

이 교수는 "인구 고령화로 치매의 발생 빈도가 급속히 증가하고 국가적 보건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요즘, 치매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다양한 지원이 필요하다"며 "지속적인 학회 및 연구 활동으로 치매 예방과 치료는 물론 지속적인 제도 확장과 정착에 기여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