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의 제노피스, 글로벌 시장에 '플라스미드 DNA' 공급
헬릭스미스의 제노피스, 글로벌 시장에 '플라스미드 DNA' 공급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0.01.16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스크립트와 'GMP 생산ㆍ판매'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헬릭스미스의 미국 자회사 제노피스가 14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스크립트와 GMP 플라스미드 DNA의 생산과 판매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 조인식을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를 통해 진스크립트는 제노피스가 GMP로 제조하는 플라스미드 DNA를 글로벌 시장에 공급하게 됐다.

진스크립트는 미국 뉴저지주에 본사를 두고, 홍콩 시장에 상장되어 있는 바이오테크 기업으로, 시총은 약 4조 5000억원에 달한다.

진스크립트는 연구용 시료 생산, 의약용 항체 생산, 유전자치료제와 세포치료제 생산에 대한 CMO 서비스를 주요 사업으로 하는 바이오 기업으로, 약 250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진스크립트는 중국에 유전자치료제와 세포치료제 생산시설을 갖고 있으나 아직 미국에는 없다.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진스크립트는 글로벌 규격에 맞는 GMP 플라스미드 DNA를 공급ㆍ판매할 수 있게 됐고, 제노피스는 전세계 시장에 판매할 수 있는 망을 구축했다.

진스립트의 생물의약 사업개발 부문 CEO 민브라이언은 “이번 제휴를 통해 의약용 플라스미드 DNA 분야에서 진스크립트의 서비스가 글로벌 스케일로 확대된다"면서 "제노피스의 임상 및 상업용 GMP 생산 능력은 세계적 수준으로, 제노피스를 통해 혁신의약 개발을 가속화하는 데 더욱 크게 기여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제노피스의 CSO 김폴씨는 “진스크립트는 유수의 연구시료 공급 및 서비스 전문 바이오기업으로 연구시약은 물론 의약용 시료, 특히 유전자 및 세포치료제에 대한 국제적 판매 인프라를 갖고 있다"면서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는 생산과 판매에서 서로의 강점은 최대한 활용하고 약점은 보완해 매우 큰 시너지 효과를 올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