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나이티드제약, '페노릭스EH정' 제형 개선…특허 등록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페노릭스EH정' 제형 개선…특허 등록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0.02.20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2038년까지 유효… "페노피브릭산 흡수율 높여"

한국유나이티드제약(대표 강덕영)의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페노릭스EH정'(성분명 페노피브릭산ㆍ사진) 관련 특허가 17일 등록 결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특허 등록 결정으로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제품의 기술을 존속기간 2038년 4월24일까지 독점, 배타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회사에 따르면 이 특허는 장용코팅 및 알칼리화제의 함량 조절을 통해 산성 환경에서 불안정한 페노피브릭산의 흡수율을 개선해 기술적 진보를 이뤘다. 이 기술을 접목한 페노릭스EH정은 1일 1회 1정(110mg)을 경구 투여하되, 식사 여부와 무관하게 복용이 가능하다. 필름코팅정제 제형으로 입 안이나 식도 등에 달라붙어 생기는 불편함도 줄인 것이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이번 특허 등록으로 목 넘김이 쉽고 식사와 관계없이 복용 가능한 페노릭스EH정의 기술력과 권리를 인정받게 됐다.

이 특허는 품목 허가 사항과 부합되는 기술인 만큼 앞으로 의약품특허목록에 등재되면, 해당 특허의 극복 없이는 특허 존속 기간인 2038년 4월24일까지 후발주자들의 제네릭 출시가 불가하다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지난해 7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페노릭스EH정 품목 허가를 승인받았다. 최초 품목허가 신청과 최초 특허 도전 성공으로 우선판매권(2019년 7월2일~2020년 6월1일)을 획득, 발매한 바 있다.

이 회사 강덕영 대표는 “지속적으로 환자들의 편의를 높이는 의약품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