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그룹 송파재단, 작년 26명에 2억1340만원 장학금
일동제약그룹 송파재단, 작년 26명에 2억1340만원 장학금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0.02.28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동제약그룹의 장학재단인 송파재단(이사장 윤경화)이 지난해에 고교 및 대학 재학생 등 26명에게 총 2억134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재단 측은 밝혔다. 송파재단은 최근 이사회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2019년도 결산을 승인했다.

송파재단은 일동제약의 창업주인 故 윤용구 회장의 유지를 기리고자 지난 1994년, 윤 회장이 남긴 일동제약 주식 8만주(당시 18억원 상당)와 현금 3억 원을 무상으로 출연하여 설립한 순수 장학 목적의 재단이다.

현재 송파재단은 일동홀딩스 주식 77만여 주와 일동제약 주식 6만여 주 등의 자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활용해 장학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출범 이래 26년간 연인원 527명에게 총 28억여 원의 장학금을 지원하였고, 올해는 20명의 학생에게 약 1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