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약사회,공적마스크 공급 방해 혐의로 광주ㆍ경북약사회 고발
한약사회,공적마스크 공급 방해 혐의로 광주ㆍ경북약사회 고발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0.03.07 18:12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급방해 확인된 지역 두 곳 약사회 먼저 고발" 추가 고발 뜻도 내비쳐

대한한약사회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공적마스크 공급을 방해(공무집행방해)한 혐의로 광주광역시약사회와 경상북도약사회를 고발했다고 7일 밝혔다.

한약사회는 “공적마스크의 공평한 분배를 위해 여러 방면으로 노력했지만 한계에 이르렀다"면서 "2016년 약사단체의 의약품 공급방해 사건을 당시에 공정거래위원회를 통해 해결했는데 이번에도 공급방해가 확인된 지역 가운데 우선 두 곳의 약사회를 먼저 고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약사회는 모든 것이 바로 잡힐 때까지 멈추지 않을 것”이라며 추가 고발할 뜻을 내비쳤다.

한약사회는 “현재 공적마스크는 한약사 개설 약국을 지역사회로부터 소외시키기 위한 대한약사회의 무기로 전락되었다"면서 "한약사들은 DUR 시스템을 갖추었고, 요양기관업무포털 시스템 이용에 대한 결정이후에 이에 대한 준비를 마쳐 일부 지역에서 한약사회의 항의로 공적마스크를 공급받아 6일 마스크중복구매확인시스템을 통해 지역주민에게 공평하게 공급했다"고 말했다.

또한 한약사회는 “마스크가 공적마스크로 지정된 지난달부터 공적판매처인 지오영과 백제약품이 한약사 개설 약국에 대해 마스크 공급을 차별하기 시작했다"면서 "같은 약국인데 한약사만 차별하는 이유를 업체에 문의하자 약사회에서 마스크 공급을 제지하기 때문이라는 답변을 들었는데,이는 이는 공공재를 이용한 명백한 직역 찍어누르기”라고 약사회를 성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은 2020-03-10 21:44:42
약사들이 도대체 마스크로 얼마나 해쳐먹길래 독점을 하냐? 그래놓고선 마스크 노마진이라네

태식 2020-03-09 12:16:55
이와중에 갑질이라니 대단하다 진짜...

2020-03-08 19:21:43
이 시국에 마스크 독점하려했다는거아니야? 대단하다 진짜

어이구 2020-03-08 16:58:45
이건 아닙니다 이런 시국에 갑질이라뇨 역풍 맞아요

이재식 2020-03-08 16:38:43
양약사회 이런줄알았다 나뻔집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