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 美 엔젠시스 DPN 임상 3상 CRO 선정
헬릭스미스, 美 엔젠시스 DPN 임상 3상 CRO 선정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0.03.26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기업 'PRA Health Sciences' 선택…의향서 체결

헬릭스미스가 미국에서 실시할 엔젠시스의 당뇨병성신경병증(DPN) 후속 임상 3상(3-2)을 관리할 핵심 1차 임상시험수탁기관(CRO)로 'PRA Health Sciences'를 선정했다고 26일 발표했다. PRA는 미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기업으로 80여개 국가에 1만6000명 이상의 인력을 보유하고 있는 업계 톱5 CRO 중 하나다.

헬릭스미스는 첫 번째 임상 3상(3-1)에 대한 조사가 끝나가면서 후속 임상 3상을 준비해 왔다. 회사의 SOP(표준 운영 절차: Standard Operating Procedure)에 따라 총 11개의 CRO 후보들에게 사전정보요청(RFI)를 보냈고 이들로부터 1차 정보를 받아 내부 기준에 따라 평가한 후 먼저 6개사를 선택하였다.

이후 다시 구체적인 실행 제안서와 예산 제출을 받았고, 8개 분야, 100여개 평가 항목에 대해 정량적 평가를 실시하였다. 평가 사항 예로는 CRO의 통증 임상에 대한 전문성, 프로젝트 참여 핵심 인원의 경력, 엔젠시스(VM202) 임상시험의 내용에 대한 이해도와 관심도 등이 있다. 이 평가에서 최고 점수를 받은 PRA를 선정하게 되었다.

헬릭스미스는 미국 시간 3월 25일 PRA와 LOI(letter of intent, 의향서)를 체결하였고 PRA와 헬릭스미스는 즉각 임상시험 준비 작업에 본격 착수하였다.

미국 임상을 총괄하고 있는 김선영 대표는 “다음 임상 3상에서 좋은 결과를 얻으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최고의 CRO 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결과에 만족스럽다”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