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코로나19 진단키트 '네오플렉스' UAE 수출 계약
진매트릭스, 코로나19 진단키트 '네오플렉스' UAE 수출 계약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3.26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 지역 첫 체결, 리투아니아ㆍ이탈리아ㆍ칠레에도 공급… 사용자 편의성 높여"

진매트릭스(대표이사 김수옥)는 코로나19 진단키트 '네오플렉스 COVID-19'(이하 네오플렉스ㆍ사진)를 아랍에미리트(UAE)에 공급하는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회사 측은 유럽 CE 인증과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 수출 허가 획득 이후 중동 지역을 대상으로 체결된 네오플렉스의 첫 공급 계약이며, 계약 규모가 46만 달러(약 5억7800만원) 가량이라고 설명했다.

수출(공급) 계약은 UAE뿐 아니라 리투아니아ㆍ이탈리아ㆍ칠레와도 체결됐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이 회사는 정부 지원으로 추가 수출도 기대하고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네오플렉스는 코로나19 진단을 위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권고 기준과 세계보건기구(WHO) 권고 기준을 모두 부합토록 설계됐는데, 실시간 중합효소연쇄반응법(Real-Time PCR)을 사용, 3시간 이내에 코로나19를 검출할 수 있는 데다 분석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어 이번 수출국 외에 미국, 독일, 스페인, 태국, 필리핀, 베트남 등 다양한 국가에서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며 “현재 회사는 폭증하는 진단키트 수요에 공급 차질이 없도록 전 직원이 비상체제로 근무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