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제약,사모펀드 출신들 경영권 장악… 신임 대표에 윤동현씨
서울제약,사모펀드 출신들 경영권 장악… 신임 대표에 윤동현씨
  • 김영우 기자
  • 승인 2020.03.27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총 열고 황희연 큐캐피탈파트너스 대표 등을 사내이사로 선임… 전 대주주 황우성 전 대표는 당분간 고문직 맡을 듯

올초 사모펀드 큐캐피탈파트너스가 인수한 서울제약이 27일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사내이사를 사모펀드 출신으로 물갈이했다.

서울제약은 신임 대표이사에 윤동현 큐캐피탈파트너스 투자본부장을 선임했다. 전 대주주 황우성 대표이사는 임기 만료로  퇴임했다고 공시했다.

이날 사내이사로는 윤동현 대표이사를 비롯해 손명기 전 한영회계법인 이사,평기호 전북과학대학교 총장,황인창 전 큐로홀딩스 대표이사,황희연 큐캐피탈파트너스 대표이사가 각각 선임됐다.

사외이사로는 김한수 전북과학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등 2명이 새로 선임됐다.

서울제약 주식을 한 주도 안남기고 팔아넘긴 대주주 황우성 전 대표는 당분간 이 회사 고문직을 유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일부 임원들과 간부들은 새 경영진이 들어오면서 동요하는 분위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