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씨바이오,대만 제약사와 동물용 구충제 '이버멕틴' 수출 계약
씨티씨바이오,대만 제약사와 동물용 구충제 '이버멕틴' 수출 계약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4.09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억제 도움된다는 연구 결과 토대로 에버베스트 파마와 체결

씨티씨바이오(대표이사 성기홍ㆍ전홍열)는 대만 제약사인 에버베스트 파마수티컬&메디컬(이하 에버베스트 파마)과 동물용 구충제인 '이버멕틴' 제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최근 호주의 모내시대 연구팀이 진행한 세포배양 실험 결과, 이버멕틴이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 억제에 도움된다는 연구 결과를 토대로 대만의 제약사가 국내 제약사에 요청한 수출 계약이라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이버맥틴은 구충제로 동물용은 전 세계적으로 사용되고 있고, 인체용으론 중남미 및 아프리카에 광범위하게 쓰이고 있지만, 국내에선 구충제로 사용되지는 않고 모낭충을 제거하는 효과를 위해 사용되고 있다.

회사에 따르면 현재 코로나 바이러스는 동물 감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고 있는데, 아직 반려동물에서 사람으로 전염된 사례가 확인되지 않고 있지만 반려동물의 관리가 방역의 중요한 부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조심스럽게 대두되고 있다. 국내는 약 1000만명이 반려동물과 생활 중인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

씨티씨바이오는 이버맥틴의 대만 수출을 계기로 외국뿐 아니라 국내 반려동물 시장에서의 코로나 바이러스 치료제 가능성에 따른 준비 및 인체용 의약품 사용에 대해 준비 중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