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사이러스와 당뇨신약 'HDNO-1765' 라이선스 계약
현대약품,사이러스와 당뇨신약 'HDNO-1765' 라이선스 계약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5.22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사제와 펩타이드 성분 대체 가능한 먹는 저분자 물질… 임상 진입 기대"

현대약품(대표 이상준)은 신약개발 전문업체인 사이러스 테라퓨틱스(대표 김병문ㆍ이하 사이러스)와 22일 자체 개발 중인 당뇨병 신약 'HDNO-1765'의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사이러스는 한국과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제외한 전 세계 시장에서 HDNO-1765의 전용 실시권을 취득하고, 개발 및 상용화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HDNO-1765는 먹는 GLP-1 수용체 작용제에 속하는 약물로, GLP-1 작용제는 최초 2형 당뇨치료제로 출시됐지만, 최근에 항 비만 효능에 이어 심혈관 보호 효과가 추가로 보고돼 다국적제약사들도 개발에 참여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까지는 펩타이드를 주성분으로 하는 주사제 제품들만 개발돼 왔고, 최근 미국에서 펩타이드 성분의 최초의 먹는 GLP-1 수용체 작용제가 허가를 받았지만, 환자 복약순응도와 약제비 등에 대한 미충족 요구가 여전히 있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이 회사 이상준 대표는 “HDNO-1765는 주사제와 펩타이드 성분을 대체할 수 있는 먹는 저분자 물질로, 개발에 성공한다면 당뇨치료제의 새로운 시장을 형성할 것으로 기대되는 후보물질”이라며 “HDNO-1765가 성공적으로 GLP 독성시험을 마치고 임상시험 진입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