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임산부 입덧치료제 '디너지아 장용정' 6월 출시
신풍제약, 임산부 입덧치료제 '디너지아 장용정' 6월 출시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0.05.25 15:0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산부인과학회 1차 권고 치료제 성분… 오리지널과 약효 동등성 입증
신풍제약(주)임산부 입덧치료제 ‘디너지아 장용정’
                                     

신풍제약(대표 유제만)은 임산부 입덧치료제 ‘디너지아(denausea) 장용정'(사진ㆍ주성분 독시라민숙신산염+피리독신염산염)을 6월부터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디너지아란 제품명은 구토, 메스꺼움이라는 단어 ‘nausea’와 반대, 아래라는 의미를 가진 접두사 ‘de’의 합성어로, ‘임산부의 구토와 메스꺼움을 막아주는 효과적인 입덧 치료제’라는 뜻이다. 디너지아 장용정의 성분은 독시라민숙신산염10mg과 피리독신염산염10mg의 복합성분으로 미국산부인과학회(ACOG)의 임산부 입덧 1차 권고 치료제이며 미국 FDA로부터 임산부 투여 안전성 약물 A등급을 획득했다.

이 제품은 지난달 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판매 허가를 받았으며 비교용출시험을 실시해 오리지널 대비약효동등성을 입증한 것이다.

회사 측은 ‘디너지아 장용정’은 기존 오리지널 대비 저렴한 약가로 제품을 공급해 임산부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수 있으며 안전한 약제로 산모와 태아의 건강한 출산을 위해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사에 따르면 디너지아 장용정의 복용법은 1일 1회 2정 취침 전 복용이며 증상에 따라 1일 최대 4정까지 조절해 복용하면 된다. 복용 시 주의 사항으론 장에서 작용하도록 자르거나 씹지 말고 통째로 삼켜야 하며 체내 흡수율을 높이기 위해 물과 함께 공복에 복용토록 했다. 또 증상이 나타날 때 복용하는 것이 아닌 증상 조절을 위해 미리 복용한다.

신풍제약은 2019년 부인과 치료제 로잔정 출시 이후 지속적인 R&D 투자로 신제품 출시를 검토 중이며, 올해 출시된 ‘디너지아 장용정’과 함께 산부인과 영역에서의 공격적인 영업과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존버맨 2020-05-25 15:13:46
제가 한번 먹어보겠습니다
임신매매법 갑니다

존버맨 2020-05-25 15:12:49
제가 한번 먹어보겠습니다
임신매매법 갑니다

존버맨 2020-05-25 15:12:12
제가 한번 먹어보겠습니다 임신매매법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