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마스크 10만개, 지자체 납품 직전 적발
가짜 마스크 10만개, 지자체 납품 직전 적발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7.03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유통 경위 추적ㆍ조사 위해 수사로 전환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국내 마스크 제조업체의 디자인을 도용하여 불법 유통을 시도한 가짜 마스크 10만개를 적발했다고 3일 발표했다.

식약처에 따르면 이번에 적발한 가짜 마스크는 업체가 지방자치단체에 총 45만개를 납품하기로 계약한 후 25만개는 정상적으로 생산한 제품을 공급하고 이후 수급이 어려워지자 마스크 제조업체가 아닌 유통 브로커를 통해 구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이번 사건을 수사로 전환하여 가짜 마스크의 유통 경위 등을 철저히 추적ㆍ조사하여 관련 법령에 따라서 강력하게 처벌할 예정이며 코로나19 상황을 악용하여 법령을 위반하는 불법 제조ㆍ유통 업체에 대하여는 엄정히 수사할 계획이다.

정품 마스크와 가짜 마스크 비교
                                                 정품 마스크와 가짜 마스크 비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