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법 위반' 비본디ㆍ바펜디ㆍ보나본정 등 7품목 급여 중지
'약사법 위반' 비본디ㆍ바펜디ㆍ보나본정 등 7품목 급여 중지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7.15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지널의약품 특허 만료 전 판매 적발돼 허가 취소… 아난트ㆍ테노포빌정도

보건복지부는 약사법 위반 품목인 골다공증치료제 비본디정(영진약품), 바펜디정(한화제약), 보나본정(경동제약) 등 5품목과 만성 B형 간염치료제인 테노포빌정(메디포럼제약) 포함 총 7개 품목이 급여 중지됐다고 14일 안내했다. <표 참조>

이들 품목은 이날 진료분부터 건강보험 적용이 중단됐다.

앞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경인지방식약청, 서울식약청, 대전식약청이 각각 이들 품목에 대해 약사법 위반으로 허가를 취소한 바 있다. 이들 품목은 오리지널의약품(비비안트 및 비리어드와 연관) 특허 만료 전 판매 적발되며 약사법 위반에 걸렸다.

이번 약사법 위반 품목엔 아난트정(아주약품), 비비안디정(부광약품), 테노프리정(서울제약)도 포함됐다.

자료 : 보건복지부
자료 : 보건복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