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약 '이메글리민' 일본에 허가 신청
당뇨약 '이메글리민' 일본에 허가 신청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0.07.3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이니폰스미토모제약, 임상서 인슐린 저항성 개선

다이니폰스미토모제약은 2형 당뇨병 치료제 ‘이메글리민(Imeglimin)'을 일본 후생노동성에 승인 신청을 했다고 30일 발표했다.

프랑스 바이오제약사 폭셀(Poxel Pharma)이 개발한 이 약은 미토콘드리아 기능을 개선하는 새로운 작용 기전을 갖고 있으며 인슐린 분비를 촉진하고 인슐린 저항성을 개선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신청은 2형 당뇨병을 대상으로 한 3개의 임상 3상(TIMES1, TIMES2, TIMES3) 결과를 근거로 한다. 임상에서 이 약은 일본인 2형 당뇨병 환자에 대한 단독요법 및 기존 혈당강하제 또는 인슐린 제제와 병용요법 모두에서 유효성, 안전성 및 내약성이 확인됐다.

현재 이메글리민은 글로벌 파트너사인 스위스 로이반트 사이언스(Roivant Sciences)의 자회사 메타반트(metavant sciences)가 미국과 유럽에서 임상 3상을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