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코로나19ㆍ독감 동시진단 키트 수출
진매트릭스, 코로나19ㆍ독감 동시진단 키트 수출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9.29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임상서 100% 민감도 보여

진매트릭스(대표 김수옥)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독감(인플루엔자)을 동시 진단하는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의 수출 허가를 29일 획득하고 본격적인 수출에 나선다.

본격적인 가을철로 접어들면서 환절기 및 동절기에 주로 감염되는 독감 바이러스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동시에 유행하는 이른바 ‘트윈데믹(twindemic)’에 대한 우려가 점차 커지고 있다. 미국 질병관리본부(CDC)는 발열, 기침 등 초기 임상적 증상만으로는 독감과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구분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해 두 감염 질환의 정확한 감별 진단이 효과적인 바이러스 전파 차단과 치료 체계 운용에 필수임을 강조한 바 있다.

진매트릭스의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는 회사의 분자진단 원천기술이 적용돼 ▲독감 바이러스 A형 ▲독감 바이러스 B형 ▲코로나19 바이러스를 한 번의 검사로 일괄 진단이 가능하며 임상 시험 평가에서 각 바이러스에 대해 100%의 민감도와 특이도를 보여 정확한 진단 능력을 입증했다.

특히 해당 제품은 원활한 수출을 위해 세계 각국의 여러 검사 장비에서 동일한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의료 현장에서 검체 채취 단계부터 검사 결과 확인 단계까지의 모든 과정을 모니터링 할 수 있어 검사 결과 신뢰도를 한층 높였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김수옥 진매트릭스 대표는 “이번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의 수출 허가를 바탕으로 감염병 진단 키트 수출에 더욱 매진할 계획이며 국내 품목 허가와 미국 FDA 긴급사용 승인 획득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