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젠셀 최고재무책임자에 김경묵 前케이지케미칼 대표
바이젠셀 최고재무책임자에 김경묵 前케이지케미칼 대표
  • 김영우 기자
  • 승인 2020.10.16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제약 관계사로 부사장 영입… 내년 계획 중인 기업공개 준비 업무 집중키로

보령제약 관계사인 면역세포치료제 개발 전문기업 바이젠셀(대표 김태규)은 최고재무책임자(CFO)에 김경묵(사진) 부사장(前케이지케미칼 대표)을 영입했다고 16일 밝혔다.

김 부사장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후 쌍용자동차에서 마케팅업무를 시작으로 경영전략, 중국사업 등의 업무를 수행했으며, 애경산업에서 전략기획팀장으로 기업공개(IPO), 중장기 사업계획 수립 등의 업무를 담당했다.

최근엔 비료ㆍ화학소재 전문기업인 케이지케미칼에서 소재사업본부를 총괄하며 콘크리트 첨가제 등에 대한 국내 및 글로벌 사업을 운영했으며 2018년엔 케이지케미칼 대표이사에 선임되며 기업의 경영 전반을 총괄한 바 있다.

김 부사장은 바이젠셀에서 CFO로서 재무, 기획, 인사, 손익 등의 업무를 총괄하게 되며, 특히 내년으로 계획 중인 바이젠셀의 IPO 준비 업무에 집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