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기호 건국대병원 교수, 대한내과학회 'KJIM 최다 인용 공로상' 수상
송기호 건국대병원 교수, 대한내과학회 'KJIM 최다 인용 공로상' 수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0.11.20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기호(사진) 건국대병원 내분비대사내과 교수가 최근 대한내과학회 영문저널 'KJIM(The Korean Journal of Internal Medicine)'의 최다 인용 공로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최근 2년간(2017~2018년) 1저자 또는 교신저자로 참여한 논문 중 국제 수준의 SCI(E)에 인용 횟수가 많은 4명이 선정되는데, 이 중 송 교수는 '건강한 비만(MHO): 친구인가 적인가(Metabolically healthy obesity: a friend or foe?)'를 주제로 한 논문이 인정을 받았다.

송 교수는 "국내 당뇨병 환자는 당뇨병 없는 사람보다 췌장ㆍ간ㆍ대장ㆍ신장ㆍ위 등에 암 발생이 높다"며 "당뇨 환자에게서 암 선별검사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