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서울시,코로나19 치료전용 '서울재난병원' 설립
서울대병원-서울시,코로나19 치료전용 '서울재난병원' 설립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1.1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지동 종합의료시설 내에 증증환자 전담병상 48개 규모
김연수(오른쪽) 서울대병원장과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12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병상 확보와 신속한 치료를 위해 ‘서울재난병원’ 설립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서울재난병원은 서초구 원지동 종합의료시설 내에 개설된다. 서울시가 설치에 필요한 부지를 한시적으로 무상 제공하고, 서울대병원이 설립ㆍ운영을 위한 비용과 의료진을 투입한다.서울재난병원은 음압시설 등을 갖춘 모듈형 중증환자 전담병상이 48개 규모로 조성된다. 늦어도 3월 말까지 설치될 예정이다.별도 부지에 코로나19 치료를 위한 임시병원 설치는 처음이다.[사진=서울대병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