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마티스 자가면역질환 의심 환자 항체 검사'에 선별급여
'류마티스 자가면역질환 의심 환자 항체 검사'에 선별급여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1.1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1일부터 '항ENAㆍ항DNA 항체 선별검사' 급여… 본인부담률 90%

류마티스 자가면역질환 의심 환자를 위한 검사(항ENA 항체 관련 선별검사)가 선별급여된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2월1일부터 전신성 류마티스 자가면역질환 의심 환자의 진단을 위해 시행되는 '항ENAㆍ항DNA 항체 선별검사'의 급여(선별급여) 기준이 신설된다.

이에 따라 이 검사는 내달부터 본인부담률이 90% 적용된다. <표 참조>

자료 : 보건복지부
자료 : 보건복지부

다만 이 검사는 동일 목적의 항핵항체-일반면역검사, 항핵항체-면역형광법-정성과 동시에 실시한 때엔 1종만 요양급여가 산정된다.

ENA(extracfable nuclear antigen)는 세포핵에 들어있는 항원이고, 이에 대응하는 항체는 항ENA 항체로 불린다. 이 검사는 루푸스, 근염 등 자가면역질환에 사용되고 있다.

이를 위해 복지부는 '선별급여 지정 및 실시 등에 관한 기준'을 최근 일부 개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