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국제의료기기규제당국자포럼' 의장국으로 첫 활동
한국, '국제의료기기규제당국자포럼' 의장국으로 첫 활동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1.21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미국 등 10개국 규제 당국자 참여 원격회의 개최… 국제 가이드라인 의결도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올해 한국이 '국제의료기기규제당국자포럼(IMDRF)'의 의장국으로 첫 활동을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아래 참조>

이를 위해 식약처는 이날 ’IMDRF 정기 원격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회의는 회원국 규제 당국자 및 국제 기구가 참여, 지난해 마련된 국제 가이드라인을 최종 의결하고 의료기기 규제 발전 방향 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이며, 비대면 회의로 진행된다.

IMDRF는 국제 의료기기 기준 및 규제를 이끄는 미국, 유럽연합(EU) 등 10개국 규제 당국자 협의체로, 한국은 의료기기 제도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2017년 12월 IMDRF 회원국으로 가입한 후 2019년엔 2021년 IMDRF 의장국으로 선임된 바 있다.

한국은 IMDRF 의장국으로 올해 총 4회의 회의를 열 예정이며 이슈 관리, 가이드라인 개발, 회원국 간 의견 조율 등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라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자료 : 식약처
자료 : 식약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