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목 회장 "코로나19 치료제ㆍ백신 개발로 제약주권 확립"
원희목 회장 "코로나19 치료제ㆍ백신 개발로 제약주권 확립"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1.01.27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년 온라인 기자간담회서 글로벌 진출 가속화 등 4대 실천 과제 제시

"올해는 코로나19 치료제ㆍ백신 개발로 제약주권 확립의 전환점으로 삼겠다."

최근 3연임에 성공한 원희목(사진)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은 27일 2021 신년 온라인 기자간담회 에서 "코로나19 펜데믹은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사회 안전망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있고,이런 국가적 위기 상황을 종식시킬 해결책은 치료제와 백신 개발"이라면서 이 같이 강조했다.

원 회장은 "정부는 제약바이오를 미래차, 시스템 반도체와 함께 미래 3대 주력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범국가적인 지원의지를 구체화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우리 산업의 책무라 할 치료제ㆍ백신 개발을 책임감있게 수행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원 회장은 올해 ▲보건안보 강화 ▲블록버스터 창출 ▲글로벌 진출 가속화 ▲산업 환경 혁신 등 4대 과제 실천에 진력하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그려먼서 " 코로나19로부터 국민을 보호하고, 글로벌 무대에서의 K-PHARM 성공시대를 열기위해 모든 역량을 쏟아붓겠다"면서 ‘제약주권 실현과 글로벌 성공시대’라는 화두를 던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