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태 교수, 세계폐암학회 아시아 대표이사 취임
김영태 교수, 세계폐암학회 아시아 대표이사 취임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06.25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기는 4년…"관련 경험으로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할 수 있을 것"

서울대병원 흉부외과 김영태 (사진) 교수가 세계폐암학회 아시아 대표이사에 취임했다. 임기는 4년이다.

세계폐암학회(International Association for the Study of Lung Cancer, IASLC)는 폐암과 흉부 종양 연구와 극복을 목적으로 하는 국제학술기구이다. 1974년 설립돼 현재 세계 100여국 약 8000명의 전문가가 활동 중이다.

김 교수는 "외과의사로서 수술적인 술기 개발과 더불어 폐암 유전체학, 면역치료 분야에서도 꾸준히 연구를 진행했다"며 "관련 경험을 살려 학회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상대적으로 학회와 학술적 교류나 지원이 부족한 지역에도 다가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