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이자제약, "희귀질환자에 교통비 지원해줘요'
한국화이자제약, "희귀질환자에 교통비 지원해줘요'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09.01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까지 참여자 모집…저소득 160명 대상 1인당 최대 50만원 지원

한국화이자제약(대표 오동욱)은 희귀질환 환자들을 응원하고 질환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진행하는 ‘얼룩말 캠페인'의 일환으로 2021년도 희귀질환 환자 교통비 지원사업 참여자 160명을 9월 1일~30일까지 모집한다.

올해 교통비 지원사업의 지원 대상자는 희귀질환(헬프라인 고시질환)으로 진단받은 저소득층 환자로 선착순으로 선발된 160명을 대상으로 치료를 위해 발생한 교통비 및 유류비를 1인당 최대 50만원까지 제공한다. 참여 신청은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 홈페이지에서 참여 신청서 양식을 내려 받아 작성한 후, 기초생활수급권자증명서 또는 차상위계층증명서, 희귀질환이 표기된 진단서 등과 함께 우편접수로 제출하면 된다. 또 환자가 내원하는 병원 내 사회복지실(팀)을 통한 문의 및 신청도 가능하다.

신청 기간은 9월 1일~9월 30일까지이며 수혜자는 10월 8일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화이자제약은 이번 사업 진행을 위해 교통비 지원에 필요한 기부금을 마련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에 기부하고,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협회장 김린아)에서 참여자 모집 및 선정 등 사업 전반을 담당한다. 특히, 한국희귀ㆍ난치성질환연합회(회장 이태영)는 도움이 필요한 희귀질환 환자들이 교통비 지원 프로그램에 더욱 원활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캠페인의 대내외 홍보를 담당해 캠페인을 알려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