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선물용 의료기기 거짓ㆍ과대광고 38건 적발
추석 선물용 의료기기 거짓ㆍ과대광고 38건 적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09.17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3주간 1061건 온-오프라인 점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추석 선물용 의료기기의 거짓ㆍ과대광고로 인한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약 3주간(8월 23일~9월 13일) 총 1061건의 온-오프라인 광고를 집중 점검한 결과, 거짓ㆍ과대광고 38건을 적발해 해당 광고 게시자(의료기기 판매업자 등)에 대해 행정처분 등 조치 의뢰(관할 보건소)했다.

이번 점검은 식약처(의료기기관리과, 사이버조사단, 6개 지방청)와 17개 시ㆍ도 합동으로 허가ㆍ인증받은 의료용 진동기 등 15종 의료기기의 온-오프라인 광고에 대해 진행했다.

주요 적발 사례는 ▲허가ㆍ인증받은 사항(사용목적 등)과 다른 광고 31건 ▲체험담(사용자 후기 등)을 이용한 광고 4건 ▲최고, 최상 등의 객관적 입증이 어려운(절대적) 표현을 사용한 광고 2건 ▲부작용을 전부 부정하는 표현을 한 광고 1건 등이다.

식약처는 추석 선물용 의료기기 등을 구매하려는 경우 허가ㆍ인증ㆍ신고받은 제품인지 반드시 확인하고 제품 광고를 보고 의료기기를 구매하려는 경우에는 거짓ㆍ과대광고로 인한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제품 허가사항을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