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훈 고려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연임
김영훈 고려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연임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10.01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화와 혁신, 중장기 미래 투자로 초일류 의료기관 도약 이어갈 터"
고려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에 김영훈 교수

제16대 고려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에 김영훈(사진) 교수가 연임됐다. 임기는 2021년10월1일~2023년2월28일까지다.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지난 2019년 12월 취임해 코로나 위기 상황을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보건의료체계와 방역시스템 고도화에도 앞장섰다. 뿐만 아니라 의과대학 및 3개 병원에 대한 적극적인 인프라 투자와 더불어 청담 고영캠퍼스 및 정릉 메디사이언스 파크를 조성하는 등 고려대의료원이 넥스트 노멀 시대를 선도할 기반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모든 구성원들이 힘을 모아주셨기에 지난 2년 간 코로나를 비롯해 의료계를 포함한 사회 전반의 어려움을 현명하게 극복할 수 있었다"며 "더욱 무거운 책임감으로 새로운 100년의 역사를 위한 변화와 혁신, 중장기 미래 투자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김 의무부총장은 "진료, 교육, 연구, 사회공헌 등 모든 분야에서 획기적인 대전환으로 초일류를 향해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1958년 생으로 1983년 고려대 의과대학을 졸업 후 동 대학원에서 석ㆍ박사를 마쳤으며 美 캘리포니아대학교 시더스 사이나이병원 부정맥연구소에서 연수했다. 고대안암병원 부정맥센터장, 순환기내과장, 제26대 고대안암병원장, 제15대 고려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아시아태평양 부정맥학회장, 대한부정맥학회장 등을 맡아 국내 의료계 및 의학발전에 기여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