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윤영규 교수팀, 국제의료영상처리학회 젊은 과학자 상
KAIST 윤영규 교수팀, 국제의료영상처리학회 젊은 과학자 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10.08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빛의 전파 과정의 공간적 불변성에 착안하여 빛의 전파를 재귀 함수로 나타낸 그림. [그림=카이스트]

KAIST(총장 이광형)는 전기및전자공학부 윤영규 교수팀이 2021년 국제의료영상처리학회(MICCAI)로부터 젊은 과학자 상(Young Scientist Award)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젊은 과학자 상은 의료영상처리 분야 저명 국제 학술대회인 국제의료영상학회에 출판된 논문 중 학생 혹은 박사 학위를 받은 지 2년 이내 주저자에 의해 작성된 가장 우수한 논문에 주어지는 상으로 우리나라에서 이 상을 받은 것은 최초다.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신창엽 학생(現 석사과정 학생)과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류현 학생(現 학사과정 학생)이 공동 제1 저자,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조은서 학생(現 박사과정 학생)이 공저자로 저술한 논문(RLP-Net: A Recursive Light Propagation Network for 3-D Virtual Refocusing, International Conference on Medical Image Computing and Computer Assisted Intervention (MICCAI), 2021)으로 상을 수상했다. 

이 논문은 두 장의 현미경 이미지만 활용해 3차원 영상을 복원하는 가상 재초점 기술에 관한 것으로 빛의 전파 과정이 공간적 불변성을 가지는 점에 착안해 빛의 전파 함수를 재귀적 신경망을 활용해 근사함으로 정확한 가상 재초점이 가능함을 보였다.

시상식은 지난 9월30일 진행됐으며 수상자 리스트는 영구적으로 MICCAI 학술회 홈페이지에 게시될 예정이다.

             윤영규 교수                     신창엽 학생                       류현 학생                        조은서 학생

 

Tag
#KAIS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