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18대 桐山賞에 전상현 팀장
현대약품, 18대 桐山賞에 전상현 팀장
  • 민경지 기자
  • 승인 2012.07.23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소비자뉴스=민경지 기자] 현대약품(대표 윤창현)이 제18대 동산상에 전상현 팀장<사진>을 뽑았다.

현대약품은 창립기념을 맞아 창업자 고 이규석 회장의 아호인 동산(桐山)의 이름을 따 회사 발전에 공로가 있는 직원에게 수여되는 동산상에 올해 전 팀장을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전 팀장은 95년 입사 이후 17년간 경리부, 경영기획팀 등 주요 부서를 거치며 맡은 바 업무를 성실히 수행했다는 평가다.

ERP시스템 도입, 내부회계관리시스템 구축 등 정부 정책 및 제약환경 변화에 따른 위험요인을 미리 발굴히고 대응방안을 마련, 수익성 향상과 정책 수립을 위한 경영의사결정에 많은 도움을 줬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전 팀장은 "동산상의 의미를 되새겨 회사 발전에 더욱더 노력하겠다"면서 "이렇게 값진 상을 받을 수 있는 것은 지금까지 충실히 회사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사내외 많은 분들의 도움 때문에 가능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부상으로 부부 동반 유럽행 여행권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