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당제약, 해외제약사와 경구용 독감백신 개발
삼천당제약, 해외제약사와 경구용 독감백신 개발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1.05.25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임상 결과보고 상업화 가능성 확인…업체명은 밝힐 수 없어"

삼천당제약은 지난 24일 해외 독감백신 전문 제약사와 경구용 독감백신 개발 관련 원료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양사가 본격적인 백신 개발에 돌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삼청당제약에 따르면 계약당사자는 다수의 글로벌제약사에 독감 백신을 공급하고 있으며 다년간 백신의 경구화 등 투여 편의성 개선을 위해 여러 연구기관 및 제약사들과 공동 개발을 추진한 이력이 있다. 삼천당제약은 "파트너사의 요청과 비밀유지 조항에 따라 업체명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회사 관계자는 "경구용 독감백신 SCD-101V의 전임상 실험 결과에 대해 파트너사에서 검토와 재검증한 결과 상업화 가능성을 확인하고 공동개발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독감백신 시장이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급성장함과 동시에 경구용 백신에 대한 시장의 요구가 커지는 상황인 만큼 양사는 조속히 경구용 독감 백신 개발을 완료해 시장에 진입하기로 합의했다"고 덧붙였다.

이 회사의 글로벌사업본부장인 전형균 전무는 “독감백신 글로벌 시장은 2019년 5조원에서 2020년 약 7조원으로 급격히 성장하는 가운데 경구용 독감백신은 추가적인 시장의 성장과 판도를 완전히 변화시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면서 "삼천당제약은 S-PASS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코로나 및 독감 백신 뿐만 아니라 다양한 종류의 백신 경구화를 위해 해외 파트너사들과 협력 체계를 확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