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바이오팜USA, 스페인 국립연구위와 협업
삼양바이오팜USA, 스페인 국립연구위와 협업
  • 박찬영 기자
  • 승인 2021.08.31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개발 등 협력…계약 사항은 미공개

삼양홀딩스 미국 자회사인 삼양바이오팜USA는 스페인 국립 연구위원회(CSIC)와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SYB-010’ 연구를 위한 전략적 협력을 가졌다고 현지시간 30일 발표했다.

동급 최초의 면역 자극 단클론 항체 SYB-010은 삼양바이오팜USA가 연구 중인 대표적인 면역항암 신약 후보 물질로 종양미세환경(세포와 연결된 혈관, 세포 구성성분 등 암을 둘러싸고 있는 모든 미세물질)의 면역 반응을 촉진해 기존 면역관문억제제와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두 회사는 SYB-010의 유효성 연구를 위해 협력할 예정이지만 자세한 계약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삼양바이오팜USA의 션 맥케나(Sean D. McKenna) 상무는 “CSIC는 항체의 면역조절 영향을 분석하는 입증된 과학적 능력과 성공적인 실적을 가진 약물 초기 단계 개발 프로그램의 이상적인 파트너”라면서 “SYB-010에 대한 CISC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삼양바이오팜이 유망한 후보 물질을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SYB-010은 NK 세포 주요 활성화 수용체인 NKG2D-리간드, MCA/B를 표적으로 하는 단클론항체로 전임상 동물모델에서 뚜렷한 면역조절 효과를 보였다. 이 항체를 이용한 동물모델 치료에서 종양 크기를 크게 감소시키는 동시에 전이 횟수를 줄여 동물의 생존 가능성 향상을 입증했다.

삼양바이오팜USA는 2019년 캔큐어(CanCure)로부터 SYB-010(구 CuraB-10)의 개발, 제조, 상용화에 대한 글로벌 권리를 취득했다.

CSIC 발라스 고메즈(Valés-Gómez) 대표는 “후보물질의 면역조절 효과를 분석하는 전임상 연구와 우리의 전문지식을 결합해 면역조절 항암제로 SYB-010의 가능성을 확인하기를 희망한다”면서 “우리는 이 프로젝트가 수용체와 그 리간드를 조절하는 생물학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되는 중요한 단계라고 생각하며 삼양바이오팜USA의 후보 물질 탐색과 개발 노력을 촉진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현정 삼양바이오팜USA 대표는 “SYB-010은 잠재력이 큰 후보 물질로 전임상 연구의 폭넓은 경험을 통해 삼양이 이 물질을 임상으로 발전시킬 수 있도록 CSIC와 협력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이번 협력을 통해 CSIC의 강력한 과학적 전문지식과 기술이 우리의 약물 탐색을 향상시킬 수 있는 이점을 얻을 것이며 SYB-010의 모든 잠재력을 평가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CSIC는 스페인의 과학 연구 및 기술 개발을 위한 국가 기관으로 스페인에서 가장 큰 공공 연구 기관이자 유럽 과학연구프로그램(ERA)에서 가장 유명한 기관 중 하나다. 스페인 과학기술혁신부에 소속되어 있으며 1500여 개의 연구단체와 생명과학, 물질 등 120여 개 연구 분야를 전담하는 센터로 구성되어 있다.

한편 삼양바이오팜USA는 8월 24일 면역항암 신약 후보물질의 작용 기전을 밝히기 위해 베일러 의과대학 이현성 박사와 3년간 전략적 연구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