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립 식약처장 "규제과학 기반 첨단재생의료 임상 연구 체계 구축할 것"
김강립 식약처장 "규제과학 기반 첨단재생의료 임상 연구 체계 구축할 것"
  • 방수진 기자
  • 승인 2021.09.24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첨단재생의료 정책심의위원회 회의 열고 임상 발전 방안 논의
김강립 식약처장이 '제3차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 정책심의위원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식약처]

정부는 24일 김강립(사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주재로  '제3차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 정책심의위원회'(정책위원회) 회의를 열고 임상 연구 발전 방안 등을 협의했다.

이날 정책위원회에서는 첨단재생의료 임상 연구의 심의 및 승인 현황 등이 공유됐다. 또한 '규제과학' 기반의 첨단재생의료 임상 연구 제도에 대한 발전 방안도 논의됐다.

정책위원회는 보건복지부 장관이 위원장, 식약처장이 부위원장을 맡는 등 부처 관계자와 민간 전문가 20인으로 구성된다. 재생의료 관련 범정부 지원정책과 임상연구 관련 주요 사항을 심의한다.<그림 참조>

김강립 식약처장은 이날 "부처 간 협력으로 규제과학에 기반을 둔 전문적이고 안전한 첨단재생의료 임상 연구 체계를 구축하고 운영할 것"이라며 "희귀난치병 환자의 치료 기회를 확대하는 것은 국가의 의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