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경구용 항응고제 '리복사반 정' 출시
삼진제약, 경구용 항응고제 '리복사반 정' 출시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1.10.2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쟁 제품 대비 경제적 약가산정으로 환자 부담 줄여

삼진제약(대표 장홍순ㆍ최용주)은 리바록사반 성분 비타민K 비의존성 경구용 항응고제(NOAC) '리복사반 정’ 10mgㆍ15mgㆍ20mg'<사진>울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리복사반 정'은 항응고제로서 비판막성 심방세동 환자에서 뇌졸중 및 전신 색전증의 위험 감소, 심재성 정맥혈전증 및 폐색전증 예방 및 치료, 재발 위험 감소 등에 사용된다.

약리기전으로는 내인성ㆍ외인성 응고 과정 모두에서 혈액응고인자 Xa를 직접적, 선택적, 가역적으로 저해해 혈소판을 활성화하고 혈액의 정체를 막아 혈류속도 저하로 인해 생기는 혈전 생성을 억제한다.

삼진제약은 "리복사반의 성분인 리바록사반은 다양한 임상과 오랜 기간 처방을 통해 유효성과 안전성이 확인돼 널리 사용되고 있으며 10mg, 15mg, 20mg 등 다양한 용량으로 출시된 리복사반 정은 1일 1회 복용으로 2회 투여하는 약제 대비 우수한 복약순응도를 가졌다"고 설명했다. 

삼진제약은 '리복사반 정'에 대해 기존 NOAC 대비 최대 52% 저렴하게 약가를 산정했으며 특히 10mg과 15mg의 경우 각각 같은 용량의 타 제품과 비교해 최저가로 출시해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였다.

회사 관계자는 "삼진제약의 우수한 생산품질력을 기반해 출시한 '리복사반 정'은 경제적인 약가 산정과 오랜 기간 심질환 영역에서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향후 NOAC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빠르게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