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회, “의약품 투명화 방안 공감한다”
약사회, “의약품 투명화 방안 공감한다”
  • 연지안 기자
  • 승인 2010.02.17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약사회(회장 김 구)는 ‘의약품 거래 및 약가제도 투명화 방안’에 대해 공감을 표한다고 16일 입장을 밝혔다.

대약은 “의약품 거래의 불법 리베이트를 근절해 안정적인 보험재정 기반 마련과 제약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정부의 방안에 공감을 표하는 바”라며 “본 제도 도입으로 국민 신뢰 회복의 문화가 정착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어 새로운 제도가 기대한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세부적인 추진방안을 보다 면밀히 검토하고 보완해야 할 필요성을 제기했다.

특히 약국의 부담을 가중시켜온 의약품대금 결제 의무화는 반드시 시정돼 약국의 행정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어야한다고 강조했다.

대약은 “이를 위해 관계 당사자 간의 지속적인 소통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