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타민제ㆍ타이레놀 국내외 가격 공개된다
비타민제ㆍ타이레놀 국내외 가격 공개된다
  • 이철중 기자
  • 승인 2010.06.22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위 "주요국가와 국내외 의약품 가격차 분석해 발표할 것"

정부는 비타민제와 타이레놀에 대한 국내외 가격을 분석해 발표하기로 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22일 국회 정무위 업무보고에서 "서민생활과 밀접한 30개 품목을 대상으로 주요국가와의 국내외 가격차이 및 그 원인을 분석, 발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공개대상 품목에는 식품, 생활용품, 디지털 제품, 담배 등을 비롯해 비타민제와 콘택트렌즈, 타이레놀 등 의약품도 포함되고 있다.

공정위는 소비자들에게 보다 효율적인 소비자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이같은 방침을 세웠다.

이를 위해 공정위는 앞으로 기관별로 산재해 있는 소비자정보를 한번에 검색해 이용할 수 있는 소비자종합정보망을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건강보험공단과 심평원이 주요국들의 제네릭 약값을 국내와 비교해 발표한 적이 있으나 비타민제와 타이레놀의 국내외 가격을 공개하기로 한것은 이번이 처음이어서 파장이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