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부산대서 한의약 해외보건의료전문가 초청연수
복지부,부산대서 한의약 해외보건의료전문가 초청연수
  • 오지혜 기자
  • 승인 2014.11.10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는 10일부터 부산대 한의학전문대학원에서 미국, 캐나다, 독일, 노르웨이 등 11개국 보건의료 관계자, 전문가를 대상으로 '1회 한의약 해외보건의료전문가 초청연수'를 진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국제 사회에서 한의약에 대한 인지도를 높여 중국 편향의 전통의약 시장에서 한의약의 입지를 강화할 목적으로 마련됐다.

열흘간 진행되는 연수과정에서 각국 보건의료 전문가들에게 한의약의 역사, 침술과 뜸, 사상의학 등 전문지식과 양․한방 협진, 정책, 제도 등 한국의 의료제도에 대해 교육하게 된다.

연수과정 동안 복지부, 한방병원, 보건소, 한국한의학연구원 등 한국의 정책, 임상, 연구기관을 소개하고 국가 보건의료의 한 축으로서 발전된 한의약의 우수성을 알릴 예정이다.

아울러, 전통의학이 다소 생소한 외국인에게 한의학을 친숙한 의료로 인식될 수 있도록 한방테마파크, 한의약박물관 등 한방의료와 문화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연수와 관련해 복지부 김덕중 한의약정책관은 "국제적으로 한의약의 인지도가 낮기 때문에 글로벌 진출에 어려움이 있다"며 "이런 연수과정을 통해 우리 전통의술을 적극적으로 알릴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