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철 서울아산병원 교수,'뉴로인터벤션' 새 편집위원장에
서대철 서울아산병원 교수,'뉴로인터벤션' 새 편집위원장에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01.12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소비자뉴스=김은지 기자] 서대철<사진> 서울아산병원 영상의학과 교수가 최근 대한신경중재치료의학회지 '뉴로인터벤션(Neurointervention)'의 새 편집위원장으로 임명됐다.

뉴로인터벤션은 대한신경중재치료의학회가 2006년부터 발간하는 영문학회지로 미국, 일본, 캐나다 등 12개국의 편집위원이 참여하는 세계적인 신경중재의학 부문 전문학회지다.

신경중재치료는 뇌졸중, 뇌동맥류, 뇌동정맥 기형, 척추동맥 기형이나 협착 등을 수술하지 않고 미세한 바늘이 들어갈 정도로만 절개해 혈관으로 접근해 치료한다.

서 교수는 아시아ㆍ호주 신경중재학회(AAFITN) 및 대한신경중재치료의학회 회장을 지내고 현재 신경중재치료의학회세계연맹 상임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