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선 한강성심병원 교수,대한치주과학회 '구연 최우수상' 수상
이화선 한강성심병원 교수,대한치주과학회 '구연 최우수상' 수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1.08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화선(사진) 한림대 한강성심병원 치과 교수가 최근 서울 세종대 광개토관에서 열린 58회 대한치주과학회 종합학술대회에서 기초연구 부문 '구연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 교수는 '비글견의 결찰 유도 임플란트 주위염 모델에서 염증성 사이토카인의 변화'를 주제로 한 연구에서 임플란트 주위염이 생기는 데 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있는 3가지 염증성 사이토카인을 밝혀내고 물질의 변화를 분석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 교수는 "이 연구를 통해 앞으로 임플란트 주위염 환자의 열구액을 채취해 분석함으로써 질환의 활성을 평가할 수 있고, 필요시 전문가적 치료도 바로 진행될 수 있을 것"이라며 "임플란트 주위염은 더 이상 치료하기 어려운 질환이 아니며, 시술을 받았어도 안심하지 말고 주기적인 치과 검진을 받아 치아 건강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