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일준 성균관의대 교수,대한이과학회 '이원상 학술상' 수상
문일준 성균관의대 교수,대한이과학회 '이원상 학술상' 수상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4.11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일준(사진) 성균관의대 삼성서울병원 이비인후과 교수가 지난 6~7일 열린 58차 대한이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이원상 학술상'을 수상했다.

문 교수는 인공와우 및 보청기, 심리음향학 부문에서 난청 환자를 위한 수술과 재활에 대한 활발한 연구로 국제학술지에 60여편이 넘는 논문을 발표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문 교수는 "최근에는 인공지능과 심리음향학 기법을 활용한 보청기와 인공와우 관련 연구를 활발하게 진행 중"이라며 "앞으로도 특히 고심도 난청으로 힘들어 하는 환자들에게 인공와우 수술 등을 통해 난청을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난청으로 고통받는 많은 환자들이 어려움 없이 잘 듣고 편안하게 의사소통을 할 수 있도록 연구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상은 대한이과학회장을 지낸 고(故) 이원상 교수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회원 중 이과학 발전에 기여한 학자를 심사해 해마다 1명씩 수여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