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이자제약 '잴코리', 비소세포폐암 임상적 효과 확인"
"한국화이자제약 '잴코리', 비소세포폐암 임상적 효과 확인"
  • 박찬영 기자
  • 승인 2019.05.20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병리학회 봄 학술대회서 병리학 전문가들 "ROS1 양성 환자에 효과적인 치료옵션"
한국화이자제약은 ‘2019 대한병리학회 봄 학술대회’를 열고 잴코리의 임상적 효과와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효과적인 치료 전략 등을 논의했다.[사진=한국화이자제약]

"잴코리가 ROS1 양성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비소세포폐암 환자 치료옵션으로서 유의한 임상적 효과를 확인받은 치료제로 미국 종합암네트워크(NCCN)으로부터 권고되고 있다”

한국화이자제약(대표 오동욱)은 16~17일 대구 인터불고호텔 본관에서 개최된 ‘2019 대한병리학회 봄 학술대회’에서 ROS1 양성 폐암 환자 치료를 위한 잴코리의 임상적 효과와 안전성에 대한 최신 지견이 공유됐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는 국내 병리학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ROS1 유전자 변이가 확인된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효과적인 치료 전략과 ROS1 진단검사의 중요성을 중심으로 한 논의가 이뤄졌다.

강연을 진행한 대구가톨릭의대 호흡기내과 정치영 교수는 “ROS1 양성은 세계적으로 전체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1~2%에서 나타나지만 동아시아 환자의 경우 약 2~3%에서 확인돼 특별히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며 “ROS1 유전자변이 검사가 CAP, IASLC, AMP 등 국제 가이드라인에서 임상적 특징과 관계없이 모든 폐선암 환자에게 강력하게 권고되고 있는 가운데, 동반검사를 통해 ROS1 양성 환자를 효과적으로 선별해 신속한 치료가 가능하도록 하는 치료 전략이 고려돼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어 ROS1 양성 환자의 효과적인 치료옵션으로 잴코리를 소개하며 “잴코리는 ROS1 양성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비소세포폐암 환자의 1ㆍ2차 이상에서의 치료옵션으로서 유의한 임상적 효과를 확인받은 치료제로 NCCN과 ESMO로부터 모두 높은수준으로 권고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PROFILE 1001 연구에 따르면 잴코리 치료(250mg 1일 2회 투여)에 반응한 ROS1 양성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객관적 반응률(ORR)은 72%(95% CI, 58–83), 무진행생존기간 중앙값(median PFS)은 19.3개월(95% CI, 15.2–39.1), 전체생존기간 중앙값(Median OS)은 51.4개월(95% CI, 29.3–not reached)로 나타났다.

한국화이자제약 의학부 이지선 이사는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 병리학 전문가들에게 비소세포폐암환자들에 효과적인 치료 전략을 세우는 데 필수적인 ROS1 유전자 변이 검사의 중요성을 공유하는 의미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한국화이자제약은 잴코리를 통해 ALK와 ROS1 양성 비소세포폐암 환자에게 의미있는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는 뜻을 전했다.

한편 잴코리는 2011년 12월 국내 허가받은 이후 2017년 1월 ALK 양성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1차 이상 치료로 급여가 확대 적용됐다. 또 이달 ROS1 양성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환자의 1차와 2차 이상(고식적 요법) 단독요법에 급여가 이뤄졌다.

잴코리 ROS1 양성 환자군을 선별하는 동반진단기기 AmoyDx ROS1 Gene Fusion Detection Kit는 국내 최초로 2018년 10월 허가 받은 이후 지난 4월 급여 인정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